보험업계, 인슈테크 서비스가 활발하게 적용되고 있다

보험업계에서는 인슈테크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는데요.
보험사들이 소비자 편익 제고와 영업력 확대는 물론이고 4차산업시대에 맞춰서 변화하는 금융환경에
주도적으로 나사기 위한 방법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7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생명, 신한생명,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 리치앤코 등이 빅데이터, 음성인식,
블록체인 등 디지털기술을 접목시킨 인슈테크 서비스 도입,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말하였습니다.

신한생명은 지난 6일 빅데이터 기반으로 음성인식 솔루션을 도입하였으며,

 

STT는 통화내역의 음성파일을 텍스트 데이터로전환해주는 시스템을 가지고 있습니다. 


신한생명은 이번 STT인프라도입을 통해서 텔레마케팅 영어채널, 콜센터 상담 등 다양하게 발생되는 녹취정보를 텍스트로 변환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이번 STT도입은 품질영업기반 강화를 통해서 고객 서비스 개선과 영업효율성을 항상시키기 위해서 도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